다갚아주지도 않고 부모아파트 팔아 그돈주라하고 난리남

200 이 시작. 내 후배는 남편은 아니고 집에 저런형제가 있는데 어케됐냐면. 프리는 아니고 둘다 회사다니는데 뭘하고싶다,사고싶다며 카드 벅벅 긁어서 500빵꾸나서 울고불고함. 직장도 있고 가족이니 후배가 500 쳐 막아줌. 잔소리도 엄청했지. 부모중 아빠는 일하는데 걍 생활비 정도고 막 돈이 엄청있진않은집이라 후배가 줄수밖에. 정신교육 시키고. 나름좋은일했다고 했는데 ㅋㅋㅋ1년뒤 1500 짜리터짐. 이때 후배 넘열받아서 내게 고민상담하며 자세히 알게됨. 성질있어서 진짜 개지롤하고..그래도 엄마도 걱정하고하니 아빠모르게하고 갚아줌. 각서도 받음. 그로부터 2년뒤 2500 짜리터짐(대부업체 대출도낌). 다갚아주지도 않고 부모아파트 팔아 그돈주라하고 난리남

Attempt easy tasks as if they were difficult, and difficult as if they were easy; in the one case that confidence may not fall asleep, in the other that it may not be dismayed. Dressing up is inevitably a substitute for good ideas. It is no coincidence that technically inept business types are known as "suits." To find yourself jilted is a blow to your pride. Do your best to forget it and if you don't succeed, at least pretend to.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